“단정적으로 말하지 않겠다” 김무성 고도의 줄타기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30일 “유승민 원내대표도 우리나라의 중요한 정치지도자 중 한 분이기 때문에 고민과 결단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줘야 한다”고 말했다. 당 최고위원들마저 유 원내대표를 향해 사퇴 압박을 가하는 동안에도 김 대표는 유 원내대표의 입장을 최대한 배려한 것이다. 김 대표는 기자들의 연이은 질문에 “단정적으로 말하지 않겠다”며 명확한 입장 표명을 유보하기도 했다. ‘국회법 거부권’ …

    이전다음

    온실가스 감축안 확정…산업계·시민단체 반발

    2030년까지 배출전망치(BAU) 대비 37%를 줄이는 내용의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가 확정됐다. 정부는 30일 국무회의에서 2030년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

    하반기 달라지는 것들…위험임신부 입원진료비↓

    35세 이상 고위험 임신부는 1일부터 평소 내던 입원진료비의 절반만 부담하면 된다. 입원 시 지불해야 할 건강보험 법정 본인부담금이 진료비의 20%에서 10%로 줄어들기 때문이다. 35세 미만 임신…

    1조5000억 ‘하늘 주유소’ 에어버스가 잡았다

    군 당국이 공중에서 전투기의 작전 시간을 늘리기 위해 도입하기로 한 공중급유기로 유럽 에어버스(영국, 스페인, 프랑스, 독일 등 합작사)의 A330 MRTT…

      “여보야?” 잠 덜 깬 여성 성폭행…

      잠에서 덜 깬 여성이 자신을 남편으로 착각한 것을 이용해 성폭행하려 한 3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북부지법 제11형사부(부장판사 김경)는 새벽 시간에 문이 열린 주택에 들어가 잠자…


      처제 범한 ‘무정충’男 “임신했…

      [선데이서울로 보는 그때 그 시절] 63. 무정충 남편의 기구한 인생 역마차 (선데이서울 1973년 3월 18일) 정관수술을 한 50대…

      서울신문MY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