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홈 > 서울신문안내 >

* 이용자가 직접 방문하여 사진 원본을 대여하거나 원하는 사진을 전화나 이메일로 신청하여 섬네일로 받아 검토한 후 사용하고자 하시는 사진의 실화상을 이메일이나 웹하드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이용시간 : 오전 10시∼오후 5시. 토,일요일, 공휴일은 휴무.

* 사진 사용시 피사체에 대한 초상권, 상표권, 특허권 및 기타 권리는 이용자가 취득해야 하며 만일 이들 권리에 대한 분쟁이 발생할 경우 이용자가 모든 책임을 부담해야 합니다.

- 사진 원고의 경우 사용권은 1회 1판을 원칙으로 하며 동일원고를 2회 사용시에는 해당요금의 80%, 3회 이상시는 60%를 지불해야 합니다.

전화 : 02)2000-9274,5   팩스 : 02)2000-9279

[김주혁 선임기자의 가족♥男女] <16 …

살찐 아사다 마오,’아이스 버킷’ 했다…

“6살연상 아내는 F컵, 첫경험 상대” …

유병언 측근 전양자, 법정에서 결국…

여성 전용 해수욕장 만들었더니…일어난…

풋풋했던 김혜수…조민수·채시…

애마부인 列傳1 ‘원조’ 안…

스타 몸매 16 - 유지인

32년 전 계은숙 비키니 몸매

28년 전 황신혜


연예 스포츠
걸스데이 혜리 앙탈 애교 동영상 화제…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신민아, “…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조정석 “다…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신민아 “거…

이민호 ‘강남블루스’ 포스터 공개……


[세부 가족여행⑫) 색소폰 연주…

야생화산책-금꿩의다리

낙지로 사람을 죽였다고? 그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