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김승연 회장 “경영전략 다시 짜라”

김승연 회장 “경영전략 다시 짜라”

입력 2010-01-14 00:00
업데이트 2010-01-14 00:3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공격적방안 주문

“경영전략을 공격적으로 다시 짜라.”

이미지 확대
김승연 한화 회장
김승연 한화 회장
김승연 한화 회장이 13일 예정됐던 ‘2010 경영전략회의’를 1주일 연기하면서 ‘공격 경영’의 고삐를 죄고 있다.

당초 오후 서울 장교동 본사에서는 김 회장과 각 계열사 최고경영자(CE O) 등 50명이 참석하는 올해경영전략 회의가 열려야 했다.

김 회장은 회의에 앞서 계열사별로 취합된 올해 경영보고서를 검토한 후 “더 의욕적이고 적극적으로 목표를 세우라.”고 다그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계열사 CEO들은 올해 투자와 매출 규모 등을 확대하고 더 공격적인 방안으로 재검토하기로 했다. 김 회장은 세종시에 1조 3000억원 투자를 결정하는 등 태양광산업 등 신성장동력 분야에 공격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 회장은 오는 27일 스위스에서 개최되는 글로벌 리더들의 모임인 다보스포럼에 참석하는 등 대외적으로도 보폭을 넓히고 있다.

안동환기자 ipsofacto@seoul.co.kr

2010-01-14 9면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