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올 소주시장 16% 점유”

롯데주류 “올 소주시장 16% 점유”

입력 2010-03-06 00:00
업데이트 2010-03-06 00:3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2018년 매출 1조원 목표

롯데주류는 올해 국내 소주시장 점유율을 16%로 지난해(13.1%)보다 3%포인트가량 높여 매출 4500억원을 달성할 것이라고 5일 밝혔다.
이미지 확대


롯데주류는 이날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김영규(가운데) 대표이사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1주년 기념 비전 선포식과 ‘2010 컴퍼니 랠리’ 행사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2018년 매출 1조원을 달성하고 각 대표 브랜드의 시장점유율을 1위에 올린다는 중장기 비전을 발표했다. 또 3년 연속 ‘처음처럼’ 소주 모델로 활동한 이효리씨에게 공로패를 전달했다.

김 대표이사는 “지난해 롯데가족으로 새롭게 출범하면서 소주 시장 전국 점유율을 2%포인트 높이는 등 큰 성과를 거뒀다.”면서 “올해 시장을 선도하는 종합주류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균기자 windsea@seoul.co.kr

2010-03-06 6면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