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조·금형·용접 등 3D업종 키운다

주조·금형·용접 등 3D업종 키운다

입력 2010-05-07 00:00
업데이트 2010-05-07 00:2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정부 ‘뿌리산업’ 집중 육성

대표적 ‘3D 업종’인 주조와 금형, 용접 등 기초 공정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정부의 종합대책이 나왔다.

지식경제부와 중소기업청은 6일 이명박 대통령 주재로 열린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도심 공단에 친환경 아파트형 공장을 짓고, 중소기업의 장기 재직자에게 주택을 우선 공급하는 내용의 ‘뿌리산업 경쟁력 강화 전략’을 보고했다.

정부는 제조업의 기초 분야가 3D 업종이라는 인식이 퍼져 국내 산업 전체의 기반이 약화할 수 있다고 보고 ▲뿌리산업의 구조 고도화 ▲인력 공급시스템 확충 ▲기업 경영여건 개선 ▲기술 역량 강화 등 4대 핵심 전략을 세우고 이에 따른 11개 세부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정부는 우선 안산 시화와 인천 남동공단 등 도심 인접 공단에 3D 업종 기업이 입주할 수 있도록 친환경 아파트형 공장 설립을 허용할 방침이다. 또 이들 기업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제품설계부터 시제품 제작, 생산에 이르는 과정에 정보기술(IT)을 적용하는 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주조와 금형, 용접 분야에 5년 이상 근무한 무주택 세대주에게 ‘중소기업 장기재직자 대상 주택 우선공급’ 때에 가산점(5점)을 주기로 했다. 아울러 2012년 폐지할 예정인 산업기능요원제를 한시적으로 연장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제조업 분야의 최고 기능인력인 ‘명장’ 선정 요건을 재직기간 20년에서 15년으로 완화하고, 선발 인원을 내년부터 연간 10명에서 30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김경두기자 golders@seoul.co.kr
2010-05-07 10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美대선 당신의 예측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민주당 후보 사퇴로 미 대선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로 유력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대결구도가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만약 해리스 부통령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다면 트럼프와 해리스 중 누가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도널드 트럼프
카멀라 해리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