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콜라 27개 음료 판매가 6~10% 인상

코카콜라 27개 음료 판매가 6~10% 인상

입력 2010-05-07 00:00
업데이트 2010-05-07 08:4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한국코카콜라는 일부 제품 가격을 이달 초부터 6∼10% 인상했다고 7일 밝혔다.

가격이 오른 것은 코카콜라사의 전체 제품 194개 중 코카콜라, 다이나믹 킨(DK), 환타 등의 브랜드로 출시된 27개 제품이다.

한국코카콜라 관계자는 “페트병과 음료 제조에 사용되는 원자재 가격이 상승한 점을 반영해 일부 제품값을 올렸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슈퍼마켓에서는 판매되는 제품은 값이 이미 올랐고, 편의점과 대형마트 등에서는 협의 과정을 거쳐 조만간 가격이 오를 전망이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