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 브리핑] 제주산 감귤 와인, 한·중·일 정상회담 건배주로

[모닝 브리핑] 제주산 감귤 와인, 한·중·일 정상회담 건배주로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00:2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제주산 감귤로 만든 와인이 한·중·일 정상회담의 공식 건배주와 만찬주로 선정됐다. 제주지역 농업회사법인인 ㈜1950(대표 박종명)은 29∼30일 열리는 한·중·일 정상회담의 공식 건배주로 ‘정상에서 만납시다.’라는 의미의 제주감귤와인 ‘1950 SEE YOU AT THE TOP’이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이 와인은 또 한·중·일 3국 정상과 국내외 초청인사들이 참석하는 만찬 식탁에도 오르게 된다. 와인의 상표는 한라산 정상의 높이(m)를 의미하는 ‘1950’과 도전하는 사람만이 밟을 수 있는 ‘정상’에서의 만남이란 의미를 합친 것이다.

제주 황경근기자 kkhwang@seoul.co.kr

2010-05-27 2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美대선 당신의 예측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민주당 후보 사퇴로 미 대선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로 유력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대결구도가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만약 해리스 부통령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다면 트럼프와 해리스 중 누가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도널드 트럼프
카멀라 해리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