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LA 한미銀 인수

우리금융, LA 한미銀 인수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00:2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2억4000만弗 규모… 지분 51%이상 최대주주

우리금융지주가 미국 남캘리포니아주 소재 교포 금융회사인 한미은행을 인수했다. 26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금융지주는 현지 시간으로 25일 오후 ‘한미 파이낸셜 코퍼레이션(HFC)’과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 우리금융은 미국 현지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발표하고 미국 나스닥시장에도 공시할 예정이다.

우리금융은 LA한미은행의 지주회사인 HFC가 발행하는 신주를 주당 1.2달러씩 최대 2억 4000만달러 규모로 인수, 이 회사의 지분 51% 이상을 확보한 최대주주로 올라선다. 이번 우리금융의 HFC 인수 절차는 당국 승인 등을 거쳐 7~8월 중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HFC는 1982년 설립된 한미은행을 기반으로 천하보험 등 비은행 계열사를 갖춘 금융지주회사로, 2001년 나스닥 시장에 상장됐다. 3월 말 기준 30억 1800만달러의 총자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476명의 인원으로 27개 지점을 운영 중이다.

이로써 우리금융은 미국 동부지역에서 영업 중인 ‘우리아메리카뱅크’와 별도로 미 서부 지역에 강력한 네트워크를 확보함으로써 미국 동부와 서부를 아우르는 영업망을 구축하게 됐다. 은행권 관계자는 “우리금융이 이번에 HFC를 인수해 국내외 해외 비지니스 포트폴리오 균형을 추구하는 종합금융그룹으로의 면모를 갖추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민희기자 haru@seoul.co.kr

2010-05-27 10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