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대출 700조 육박

가계대출 700조 육박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00:2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1분기 4조6000억 늘어

가계대출 잔액이 700조원에 육박했다.

한국은행이 26일 발표한 올 1·4분기 중 가계신용 동향에 따르면 3월 말 국내 금융회사의 가계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4조 6000억원 증가한 696조 6000억원으로 집계됐다. 그러나 연도별 1분기 기준 증가액은 국제 금융위기로 대출이 감소한 지난해를 제외하고는 2005년의 3조 7000억원 이후 가장 적었다. 특히 예금은행은 당국의 강력한 대출 규제와 최근 부동산 가격 하락 국면이 주택시장 비수기라는 계절적 요인과 맞물려 7000억원 늘어나는 데 그쳤다.

김태균기자 windsea@seoul.co.kr

2010-05-27 10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