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편입 ‘약발’…편입직전이 최고

지수편입 ‘약발’…편입직전이 최고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15:4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코스피200 편입株↑…편입 당일 ‘MSCI 약발’ 시들

 통상적으로 증시에서 호재의 효과는 ‘재료’가 현실로 드러나기 직전에 극대화되기 마련이다.27일 증시에서도 이런 통념이 들어맞았다.

 다음 달 코스피200 지수에 들어가는 종목들은 뚜렷한 강세를 보였지만 이날을 기점으로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한국스탠더스지수에 편입된 종목들은 상대적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코스피200지수에 편입되는 종목으로는 LG텔레콤[032640]과 글로비스[086280],LG이노텍[011070]이 눈에 띄는 오름세를 보였다.이날 LG텔레콤은 6.47%,글로비스는 5.91%,LG이노텍은 6.07% 급등했다.

 하이트맥주(3.24%),알앤엘바이오(6.04%),송원산업(3.88%),일진전기(0.76%),LG하우시스(0.34%),한국철강(3.57%)도 모두 편입 효과를 누렸다.다만 풍산은 0.20% 내렸다.

 한국거래소는 내달 11일부터 이들 10개 종목을 코스피200 지수에 신규 편입할 계획이다.

 반면 ‘MSCI 약발’은 크게 떨어졌다.

 중·대형주로 구성된 MSCI 한국스탠더스지수에는 이날부터 삼성생명[032830]과 LG이노텍,서울반도체[046890],SK C&C[034730]가 포함된다.

 코스피200 지수에도 포함되는 LG이노텍을 제외하고 나머지 세 종목은 나란히 부진했다.삼성생명은 0.91%,서울반도체는 1.09% 내리고 SK C&C는 0.83% 오름세에 그쳤다.이들 종목은 전날 폭등에 가까운 오름세를 보인 바 있다.

 오히려 이 지수에서 제외되는 태웅[044490]과 STX조선해양[067250]은 전날의 급락세에서 벗어나 각각 7.76%,6.81% 급반등했다.

 현대증권 김철민 연구원은 “단기적인 주가 재료로만 보면 보통 편입일 전날 효과가 극대화된다”고 설명했다.앞서 김 연구원 MSCI 편입과 관련,삼성생명은 1천600억~ 2천300억원,LG이노텍은 400억원,서울반도체는 350억원,SK C&C는 295억원가량 자금이 유입될 것으로 전망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