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국내여행 1회 14만원, 해외여행 119만원 지출

국내여행 1회 14만원, 해외여행 119만원 지출

김기중 기자
김기중 기자
입력 2019-07-24 17:50
업데이트 2019-07-25 03:3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작년 국민 1인 평균 국내여행 7회…만족도는 국내보다 해외여행 높아

이미지 확대
우리 국민은 지난해에 국내여행을 7회 정도 다녀왔고, 여행 경비로 1회 14만원 정도를 쓴 것으로 조사됐다. 해외여행에는 1회에 119만원을 썼는데, 만족도는 해외여행이 더 높았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우리나라 국민의 여행 형태를 파악한 ‘2018년 국민여행조사’ 결과를 24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매월 만 15세 이상 2000명씩 한 해 동안 모두 2만 4000명을 대상으로 벌였다. 조사 결과 전체의 89.2%가 국내여행을 다녀왔으며, 1인당 평균 국내여행 횟수는 6.92회였다. 1인 평균 국내여행 지출액은 95만 9000원이었다. 1회에 14만원 정도를 쓴 셈이다. 음식비 지출이 전체의 39.2%로 가장 많았고, 교통비(26.7%), 숙박비(11.0%), 쇼핑비(9.4%)가 뒤를 이었다. ‘문화재·공연·스포츠·오락 활동비’는 6.4%였다. 국내여행 방문지는 강원(15.4%), 경기(13.5%), 경남(11.2%), 전남(10.0%) 순이었다.

대상자의 22.4%는 해외여행을 다녀왔고, 1회 평균 4.62일 머무르며 119만 5000원을 썼다. 해외여행 활동에선 ‘자연 및 풍경 감상’이 69.9%, ‘휴식·휴양’이 69.2%로 높았다. 이어 음식 관광(54.6%), 역사 유적지 방문(28.8%), 쇼핑(28.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방문지를 선택할 땐 여행지 지명도(51.7%)를 가장 중시했고, 이어 볼거리(48.4%), 여행 가능 시간(28.0%), 여행 동반자(25.9%), 여행경비(24.6%)를 따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여행의 전반적 만족도는 78.4점이었다. 해외여행은 79.7점으로 만족도가 더 높았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2019-07-25 21면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