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신용조회 서비스 누적 사용자 1000만명 돌파

토스, 신용조회 서비스 누적 사용자 1000만명 돌파

홍인기 기자
홍인기 기자
입력 2019-12-06 11:17
업데이트 2019-12-06 11:1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토스
토스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퍼블리카는 토스의 무료 신용조회 서비스 누적 사용자 수가 1000만명을 넘어섰다고 6일 밝혔다.

토스가 2017년 업계 최초로 시작한 무료 신용조회 서비스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에서 회원 누구나 무료로 본인의 신용등급, 카드, 대출, 연체 현황 등 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서비스를 이용 연령대는 20대(38.7%)가 가장 많았고, 30대(28.1%), 40대(19.5%), 50대 이상(12.3%) 순이었다.

지난 5월 출시한 신용점수 올리기 서비스도 누적 사용자 수가 100만명을 넘었다. 토스 관계자는 “이달 중 사용자 의견을 반영해 신용점수 변동내역 분석과 맞춤 신용관리 팁 등이 포함된 신용조회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최저임금 차등 적용, 당신의 생각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가 5월 21일 시작된 가운데 경영계와 노동계의 공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올해 최대 화두는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 적용’입니다. 경영계는 일부 업종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요구한 반면, 노동계는 차별을 조장하는 행위라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