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턴트 건면 나트륨 함량 유탕면과 비슷”

“인스턴트 건면 나트륨 함량 유탕면과 비슷”

임주형 기자
임주형 기자
입력 2019-12-23 15:56
업데이트 2019-12-23 15:5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소비자원 농심 등 12개 제품 검사

인스턴트 건면 제품이 기름에 튀긴 유탕면보다 열량이나 지방 함량은 적지만, 건강에 해로울 수 있는 나트륨 함량은 비슷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23일 농심의 신라면 건면·멸치 칼국수·얼큰 장칼국수, 삼양식품의 손칼국수·바지락칼국수, 샘표식품의 바지락칼국수·얼큰 칼국수, 청수식품의 멸치 칼국수·해물칼국수, 풀무원식품의 꽃게탕면·육개장칼국수·곰탕칼국수 등 시중에서 많이 팔리는 12개 인스턴트 건면을 대상으로 품질과 안전성 등을 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들 제품의 봉지당 평균 열량은 382㎉, 지방 함량은 3g으로 유탕면 12종 평균(열량 505㎉, 지방 17g)보다 낮았다.

하지만 인스턴트 건면의 나트륨 함량은 1725mg으로 유탕면(1729mg) 평균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86%에 해당한다.

특히 나트륨 함량이 가장 높은 3개 제품(샘표식품 얼큰칼국수·청수식품 멸치칼국수·청수식품 해물칼국수)은 국물까지 모두 섭취하면 1일 기준치를 초과했다.

이번 검사에선 모든 제품에서 이물질이나 보존료가 검출되지 않았다. 중금속은 인체 노출안전기준으로 볼 때 적합한 수준이었다.

세종 임주형 기자 hermes@seoul.co.kr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