옴니아2 문자 빨리보내기 기네스 기록

옴니아2 문자 빨리보내기 기네스 기록

입력 2010-03-23 00:00
업데이트 2010-03-23 09:3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옴니아2에 새로운 문자입력기술인 스와이프(SWYPE) 방식을 적용해 문자메시지(SMS) 빨리 보내기 부문 기네스북 기록을 수립했다고 23일 밝혔다.

 미국 뉴욕에서 열린 공식 기록 측정 행사에서 입력자는 160개 문자로 구성된 26개 단어를 35.54초만에 작성,기존 세계 최고 기록인 41.4초를 뛰어넘었다.















 기네스북의 문자메시지 빨리 보내기 기록 측정용 공식 문구는 “면도날처럼 날카로운 이를 지닌 세라사룸스종과 피고센트로스종의 피라냐는 세계에서 가장 난폭한 담수어로 실제 인간을 공격하는 일은 거의 없다”(The razor-toothed piranhas of the genera Serrasalmus and Pygocentrus are the most ferocious freshwater fish in the world.In reality they seldom attack a human)는 문장이다.

 이번 측정에는 미국 시장에 출시한 옴니아2의 신개념 문자 입력 기술인 스와이프(SWYPE) 방식으로 진행됐는데,스와이프는 손가락이나 스타일러스를 터치스크린 화면에서 떼지 않은 채 문자를 입력할 수 있는 기술이다.

 마치 그림을 그리듯 손가락으로 자판을 스쳐 지나가면 이동 지점을 기억해 순서대로 글자가 저장되기 때문에 빠른 문자메시지 입력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이번 기네스북 기록 측정 장면을 TV 광고로도 제작해 미국 시장내 옴니아2 마케팅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광고 동영상은 유튜브 사이트(www.YouTube.com/SamsungMobileU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는 입장을,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를 통해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