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VP 첫 출시… ‘내 가수’ 공연 소유 시대 열렸다

지니뮤직 VP 첫 출시… ‘내 가수’ 공연 소유 시대 열렸다

한재희 기자
입력 2019-12-10 22:46
업데이트 2019-12-11 02:3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HMD 착용 후 스마트폰 앱 통해 이용

8K급 고화질에 영상 360도 회전 가능
“시공간 제약 없어… 새 시장 개척할 것”
이미지 확대
10일 서울 강남구 지니뮤직 사옥에서 모델들이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로 제작된 그룹 마마무의 ‘버추얼 플레이’(VP) 앨범을 체험하고 있다. 이 앨범에는 마마무의 공연 콘텐츠 5곡의 360도 전 영역 초고화질 VR 영상이 담겼다. 연합뉴스
10일 서울 강남구 지니뮤직 사옥에서 모델들이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로 제작된 그룹 마마무의 ‘버추얼 플레이’(VP) 앨범을 체험하고 있다. 이 앨범에는 마마무의 공연 콘텐츠 5곡의 360도 전 영역 초고화질 VR 영상이 담겼다.
연합뉴스
‘내 가수’의 공연을 소유하는 시대가 열렸다.

지니뮤직은 10일 ‘버추얼 플레이’(VP)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VP는 가상세계에서 펼쳐지는 가수의 공연을 마치 현장에 직접 간 듯 즐길 수 있도록 해 준다. 영상을 눈앞에 보여 주는 기기인 ‘HMD’(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를 착용하고 나서 스마트폰 앱을 통해 영상을 내려받는 방식으로 이용가능하다. VP로 구현된 영상 속에서 4인조 여성그룹 ‘마마무’의 멤버들이 시청자를 향해 손짓하거나 눈을 마주쳐 마치 오직 나만을 위한 공연을 펼치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해 낸다. 고글처럼 쓰고 있는 HMD 기기를 터치하면 화면이 커지기도 하며 360도 회전도 가능하다. 8K급 초고화질이다.

지니뮤직은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음악을 스트리밍으로 듣는 것이 일상화된 요즘에도 팬들이 가수의 음반을 여러 장 구매하는 것과 같은 이치다. 내가 좋아하는 가수의 공연 또한 구매해 소유하는 방식으로 팬의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이다. 지니뮤직은 ‘VP 앨범’의 첫 주자로 마마무를 선택하면서 공연콘텐츠를 구매하면 마마무 사진도 함께 끼워 주는 방식으로 ‘팬심’ 공략에 나섰다. 현재 VP는 다운로드를 받아야 하지만 지니뮤직은 2021년 상반기까지 이를 단계적 스트리밍 서비스로 바꿔 나갈 계획이다. 조훈 지니뮤직 대표는 “유명 가수의 공연은 수분 만에 티켓이 마감되고 암표가 횡행한다”면서 “세계 최초로 선보인 VP를 이용하면 시공간 제약 없이 듣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마마무 콘텐츠와 함께 HMD 기기까지 함께 팔고 있는데 이미 기기가 있는 사람도 굳이 구매해야 한다는 것은 아쉬운 점으로 꼽힌다. 또 현재는 앱에서 영상 콘텐츠를 다운받아야 하는데 이것을 지니뮤직의 모회사인 KT의 영상 플랫폼(시즌)에서 받는 것이 편리하지 않냐는 지적도 있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2019-12-11 24면
많이 본 뉴스
공무원 인기 시들해진 까닭은? 
한때 ‘신의 직장’이라는 말까지 나왔던 공무원의 인기가 식어가고 있습니다. 올해 9급 공채 경쟁률은 21.8대1로 3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공무원 인기가 하락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낮은 임금
경직된 조직 문화
민원인 횡포
높은 업무 강도
미흡한 성과 보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