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건설부문, 모바일로 공사현장 체크·관리… 스마트 건설 ‘착공’

㈜한화 건설부문, 모바일로 공사현장 체크·관리… 스마트 건설 ‘착공’

입력 2024-05-23 23:59
업데이트 2024-05-23 23:5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한화 건설부문 현장에서 작업자들이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을 사용해 작업하고 있다. 한화 건설부문 제공
한화 건설부문 현장에서 작업자들이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을 사용해 작업하고 있다.
한화 건설부문 제공
㈜한화 건설부문은 스마트폰을 활용해 시공사와 협력사 현장 직원이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을 개발해 이달부터 실제 현장에 적용한다고 23일 밝혔다.

Hi-Note는 건설 현장 관리에 가장 필요한 품질 및 공정관리,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술자료 게시판으로 구성된다. 한화 건설부문은 Hi-Note를 이용해 기존 서류 업무를 대폭 간소화해 업무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Hi-Note의 품질 및 공정관리는 실시간 사진 촬영으로 시공 보완사항을 협력사 직원에게 전달해 조치 여부를 기록 및 관리하고, 공사 진행현황을 모바일로 체크, 관리하는 기능이다.

일반적인 시공현황 관리는 반복적인 서류작업으로 오기입 등이 발생할 수 있었지만, Hi-Note를 활용하면 관련 업무를 스마트폰으로 처리할 수 있어 편리할 뿐만 아니라 데이터가 쌓여 언제든 확인할 수 있다. 또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능은 작업내용을 기입하고 동영상을 촬영하면 입력내용을 기반으로 자동 편집 및 분류돼 저장된다. 기술자료 게시판 기능은 스마트폰으로 현장 어디서든 시공 중 필요한 매뉴얼과 기술자료를 확인할 수 있게 하며, 질의응답과 제안 등을 통해 기술정보 교환이 이뤄진다.

2024-05-24 30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