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세계인 홀린 ‘비비고 만두’… K만두 신드롬 확산

CJ제일제당, 세계인 홀린 ‘비비고 만두’… K만두 신드롬 확산

입력 2024-05-23 23:59
업데이트 2024-05-23 23:5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영국 런던 쇼디치 지역에 문을 연 CJ제일제당 ‘비비고’ 팝업 매장에서 현지인들이 K푸드를 즐기고 있다. CJ제일제당 제공
영국 런던 쇼디치 지역에 문을 연 CJ제일제당 ‘비비고’ 팝업 매장에서 현지인들이 K푸드를 즐기고 있다.
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이 ‘비비고 만두’를 중심으로 미국 식품 사업을 확대하면서 이른바 ‘K-만두 신드롬’ 확산에 주력하고 있다.

23일 CJ제일제당에 따르면 밀가루를 반죽해 고기나 채소를 다져 만든 소를 넣고 빚은 음식은 세계 곳곳에 존재한다는 점에서 만두가 해외 시장 주력 제품으로 꼽히고 있다.

미국은 고유의 식문화 색채가 짙지 않은 다인종 국가라는 특성상 새로운 음식에 대한 거부감이 적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비비고 만두의 미국 식품 사업 성공은 공격적인 투자와 철저한 현지화 전략이 한몫했다. .

CJ제일제당은 미국 현지에서 수년간 1000억원에 달하는 금액을 투자하며 비비고 만두 브랜드와 연구개발(R&D), 제조 기술을 차별화하는 데 집중했다. 이를 통해 현재 캘리포니아와 뉴욕뿐 아니라 뉴저지 등에서 비비고 만두를 생산하고 있으며 기업간거래(B2B) 시장으로도 냉동만두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비비고 만두는 지난해 미국 만두 시장 1위 지위를 굳건하게 지켰다”면서 “CJ제일제당은 2025년까지 미주 지역에서만 만두로 1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아시안 냉동식품 ‘넘버원 플레이어’로 도약한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CJ제일제당은 미국에서 성공한 K-만두 신드롬을 기반으로 전 세계 곳곳에 ‘K-푸드’ 사업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해 북미에서는 캐나다, 아태지역은 호주, 태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에 진입할 예정이다. 또 유럽은 만두와 함께 김, 치킨 등 글로벌 전략제품(GSP) 인지도를 확대하는 동시에 현지 주류 채널과 B2B 시장까지 유통채널 다변화에도 주력하고 있다. 특히 파리올림픽을 기회로 비비고 브랜드 인지도 확대에도 힘쓴다는 계획이다.

2024-05-24 32면
많이 본 뉴스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