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오리가미·말차 등 日 완제품 사실상 발주 중단

스타벅스, 오리가미·말차 등 日 완제품 사실상 발주 중단

심현희 기자
입력 2019-08-13 17:42
업데이트 2019-08-14 02:4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일본산 불매운동 바람이 거센 가운데 국내 1위 커피업체 스타벅스코리아가 일본에서 완제품 형태로 수입해 온 ‘스타벅스 오리가미 베란다 블렌드’와 ‘비아 말차’ 등의 제품 발주를 사실상 중단했다고 13일 밝혔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상품 형태로 수입하는 오리가미와 비아 말차는 제품 발주량을 줄이거나, 아예 잠정 중지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며 “과거에도 수입량이 미미했고, 현재 추가 발주를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오리가미’ 시리즈는 1300개가 넘는 매장 수와 비교해 하루 판매량이 100∼200개에 불과할 정도로 거의 팔리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제품이 실제로 매장에서 보이지 않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수입 관행상 수개월, 혹은 1년 전에 미리 발주하기 때문에 이미 주문된 물량이 소진돼야 하기 때문이다.

이 관계자는 “완제품 상품 외에 제조 음료에는 일본산 원·부재료를 쓰고 있지 않다”며 “국내 협력사와 함께 재료 국산화 노력을 펼쳐 자체 개발을 늘려 나가고 있으며 ‘문경 오미자 피지오’, ‘이천 햅쌀 라테’, ‘광양 황매실 피지오’, ‘공주 보니밤 라테’ 등 다양한 국내 지역 상생 제품도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19-08-14 25면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