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과 詩가 있는 아침] ‘세시에 흰 눈이 내리네’/박철

[그림과 詩가 있는 아침] ‘세시에 흰 눈이 내리네’/박철

입력 2010-01-30 00:00
업데이트 2010-01-30 00:4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흰 눈이 내린다

마당 가득 흰 눈이 내린다

누군 히말라야에 가서 초라한 너를 발견하였다는데

네시 약속을 위해 집을 나서는 길

차마 흰 눈 위에 발을 딛지 못하고

마당가에 섰다가 거대한 나를 보았다

함박꽃이 되어 내리는 올해의 첫눈

너를 찾든 나를 잃든 오늘은 비긴 날로 하자

그러니 우린 하나다

지금이라도 우연히 골목에서 만나면

함박꽃 한 술 떠 서로 먹여주며

아프게 살아온 지난 여름은 잊도록 하자

그래 그러라고

세시가 지나는데 흰 눈이 내린다
2010-01-30 26면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