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아바타’ 北美 박스오피스 1위 7주로 마감

‘아바타’ 北美 박스오피스 1위 7주로 마감

입력 2010-02-09 00:00
업데이트 2010-02-09 04:1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7주 연속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던 3D영화 ‘아바타’가 신작 멜로영화 ‘디어 존’에 1위 자리를 내줬다.

 8일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에 따르면 작가 니컬러스 스팍스의 소설을 영화화한 ‘디어 존’은 지난 5일 개봉돼 북미시장에서 주말 3일간 3천240만달러의 흥행수입을 올렸다.

 젊은 층의 인기 배우인 아만다 사이프리드와 채닝 테이텀이 출연한 ‘디어 존’은 10대 소녀 관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아바타’는 1주 전보다 25% 감소한 2천360만달러의 흥행수입에 그쳐 박스오피스 2위로 밀려났다.

 ‘아바타’는 그러나 지난 주말 세계 120개국에서 7천600만달러의 수입을 기록해 지금까지 전 세계 흥행수입이 22억달러를 넘는 신기록행진을 이어갔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