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美, 유럽車 관세 압박에… EU, 45조원 보복관세 검토

美, 유럽車 관세 압박에… EU, 45조원 보복관세 검토

최훈진 기자
입력 2019-07-25 01:36
업데이트 2019-07-25 03:3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1월 보복관세 규모보다 두 배 육박

유럽연합(EU)이 23일(현지시간) 유럽산 자동차에 대한 고율관세 부과를 검토 중인 미국을 향해 350억 유로(약 45조 5000억원)의 보복관세를 부과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EU 등 수입산 자동차와 자동차 부품 수입을 무역확장법 232조에 따른 국가안보 위협으로 규정하고 최대 25%의 관세 부과를 검토해 왔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세실리아 말름스트룀 EU 통상담당 집행위원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유럽의회 회의에 출석해 “국가안보 위협을 이유로 EU산 자동차의 미국 시장 진입을 제한하려는 미국의 요구를 EU는 거부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말름스트룀 집행위원은 “기본적으로 350억 유로 상당의 리스트를 준비했다. 우리가 이 리스트를 사용할 필요가 없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월 EU가 밝혔던 보복 관세 규모인 200억 유로의 두 배에 육박하는 수준이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9-07-25 10면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