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똥물’ 괜찮다더니…“생지옥, 위험하다” 파리올림픽 난리난 이유

‘똥물’ 괜찮다더니…“생지옥, 위험하다” 파리올림픽 난리난 이유

윤예림 기자
입력 2024-06-16 20:52
업데이트 2024-06-16 21:0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적신호가 켜진 프랑스 개선문 앞 도로.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적신호가 켜진 프랑스 개선문 앞 도로.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2024 프랑스 파리 올림픽 개막이 다가오는 가운데, 파리 시민들이 외국인에게 “파리에 오지 말라”며 ‘보이콧’을 유도하는 영상을 퍼트리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소셜미디어(SNS) 틱톡 등에서 “올림픽 기간 파리에 방문하는 방문객들은 그다지 좋은 모습을 보지 못할 것”이라고 경고하는 영상이 다수 올라오고 있다.

파리에 사는 프랑스계 미국인 미란다 스타르체비츠(31)는 지난해 11월 틱톡에 올린 영상에서 “(파리에) 오지 마라. 몽땅 취소하라”고 권고하면서 “누구도 올림픽을 원치 않는다. 엉망진창 그 자체”라고 말했다.

24세 현지 대학생 레오 노라 역시 틱톡을 통해 “올림픽을 보러 파리에 올 계획이라면 오지 말라”면서 이번 올림픽 기간 파리가 위험하고 ‘생지옥’을 방불케하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러한 영상 일부는 수만회에서 100만회 이상 재생되는 등 관심을 모았다.

NYT는 올림픽 개최지인 파리 주민들이 이처럼 이례적인 모습을 보이는 배경으로 “전 세계에서 몰려드는 관광객과 행사 관계자들로 인해 물가와 숙소 문제가 심화하는데 대한 불만이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고 전했다.

실제로 스타르체비츠와 노라는 영상에서 파리 당국이 대학생 기숙사를 올림픽 관계자들에게 제공하려는 계획에 불만을 토로했다.

올림픽 기간 파리 지하철 요금이 거의 갑절로 뛰는 것이나 각종 물가가 치솟을 움직임을 보이는데 대한 반감도 적지 않다.

이밖에 파업에 따른 교통대란이나 테러가 발생할 수 있고, 관광객을 노린 사기와 소매치기 등 각종 범죄도 기승을 부릴 것이라고 경고하는 주민들도 있다.
이미지 확대
사진은 잦은 비로 흙탕물이 된 센강의 모습. 2024.4.9 연합뉴스
사진은 잦은 비로 흙탕물이 된 센강의 모습. 2024.4.9 연합뉴스
파리 올림픽과 관련한 논란은 이어지고 있다. 특히 남녀 오픈워터 스위밍과 트라이애슬론 경기가 열릴 예정인 센강 수질 문제가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다.

지난 4월 현지 환경단체는 “파리 올림픽 경기가 치러질 (센강) 구간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대장균과 장구균이 검출됐다”는 연구 결과를 공개했다. 비가 오면 센강 수질이 더 악화한다는 전문가 의견도 나왔다.

다만 크로스토프 두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수석국장은 전날 온라인 브리핑에서 “파리는 센강에서 올림픽 경기를 치르는 게 안전하다고 믿는다”며 “나도 안심했다. 파리 올림픽 기간에 센강에서 수영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미지 확대
파리 올림픽 때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지급될 쿨링 재킷. 대한체육회 제공
파리 올림픽 때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지급될 쿨링 재킷. 대한체육회 제공
아울러 선수들이 머무는 선수촌에는 에어컨이 없다. 파리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탄소 배출량을 줄여 친환경 올림픽을 구현하고자 선수촌에 에어컨을 설치하지 않았다. 대신 특수 공법으로 외부 기온보다 최대 10도 이상 낮게 선수촌 실내 온도를 유지할 계획이다.

이에 대한체육회는 친환경 특수 냉매제(PCM)를 활용한 쿨링 재킷과 쿨링 시트를 제작해 프랑스 파리로 떠나는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쿨링 재킷은 200벌, 쿨링 시트는 150개를 맞췄다.
윤예림 기자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