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월드컵·올림픽 단독중계’ SBS 고소

KBS ‘월드컵·올림픽 단독중계’ SBS 고소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11:5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KBS는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과 2016년까지 열리는 올림픽을 단독 중계키로 한 SBS의 윤세영 회장 등 전·현직 임원 8명을 사기,업무방해,입찰방해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27일 고소했다.

 KBS는 고소장에서 “피고소인들은 2010∼2016년 올림픽과 2010년,2014년 월드컵 중계권을 단독 구매하기로 IB스포츠와 비밀합의문을 작성하고도 2006년 방송3사 사장단 합의 등을 통해 공동구매 협상에 참여하는 것처럼 속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SBS는 공동 입찰금액을 알아낸 뒤 협상을 깨고 그보다 높은 금액으로 중계권을 단독 구매했다.이는 KBS의 국제적 스포츠 이벤트 중계를 불가능하게 해 국민의 보편적 시청권을 방해하고 재산상 손실을 입힌 행위다”고 덧붙였다.

 KBS는 올림픽·월드컵 중계가 불가능해져 입은 유·무형의 재산상 손해를 산정해 민사소송도 곧 제기한다는 방침이다.

 MBC도 28일께 SBS 측을 사기,업무방해 혐의로 검찰에 고소할 예정이다.

 SBS는 “KBS가 2006년 올림픽·월드컵 축구 아시아지역 예선에서 ‘코리아 풀’을 깨고 중계방송권을 단독 재구매한 바 있다.이런 불신 속에서 불가피하게 방송권을 단독 구매했고 그 직후 재판매 의사도 밝혔지만,KBS는 성실히 협상에 응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