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화·김동현 출연…스포츠 예능 ‘캐시백‘ 이달 방송

이상화·김동현 출연…스포츠 예능 ‘캐시백‘ 이달 방송

김지예 기자
김지예 기자
입력 2020-04-03 11:29
업데이트 2020-04-03 11:2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tvN·美 제작사 포맷 공동 개발

이미지 확대
‘캐시백’ 에서 주장을 맡은 김동현(왼쪽부터), 이상화, 황치열. tvN 제공
‘캐시백’ 에서 주장을 맡은 김동현(왼쪽부터), 이상화, 황치열. tvN 제공
tvN은 미국의 유명 제작사와 공동 기획한 스포츠 예능 ‘캐시백’을 이달 중 방송한다고 3일 밝혔다.

‘캐시백’은 빙상, 농구, 씨름, 체조, 수구, 격투 등 6개 종목 국가대표급 운동선수들이 1200평 세트에서 주장 3명과 함께 게임을 펼치는 스포츠 게임쇼로 총 2부작이다. 주장으로는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전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상화, 가수 황치열이 출연한다. 선수들은 점프, 파워, 클라이밍 등으로 구성된 코스에서 상금을 쟁취하기 위해 육탄전을 벌인다.

‘캐시백’의 포맷은 ‘프로젝트 런웨이’, ‘심플라이프’ 등 인기 프로그램을 제작한 미국의 유명 제작사 버님-머레이 프로덕션이 CJ ENM과 공동 개발했다.

제작을 맡은 김인하 PD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운동선수들이 힘, 체력, 지력 등을 겨룬다”며 “국내에서 전면으로 피지컬 게임쇼를 내세운 만큼 긴장감 넘치는 경기와 차별화한 재미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