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위 신임 위원에 양윤호 감독, 한상준 전 BIFAN 집행위원장

영진위 신임 위원에 양윤호 감독, 한상준 전 BIFAN 집행위원장

김기중 기자
김기중 기자
입력 2024-05-24 13:19
업데이트 2024-05-24 13:1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문화체육관광부가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으로 영화감독인 양윤호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이사장과 한상준 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을 2명을 임명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위원장과 기존 위원 1명 등 2명의 임기 만료에 따라 진행했다. 신임 위원들 임기는 2027년 5월까지 3년이다. 문체부는 이들 위원에 대해 “영화 관련 단체의 후보자 추천 등을 거쳐 영화예술, 영화산업에서의 전문성과 식견, 학계와 현장에서의 경험과 통솔력 등 다양한 요소를 균형 있게 고려해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기중 기자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