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임플란트 틀니로 노후를 건강하게!

임플란트 틀니로 노후를 건강하게!

입력 2010-02-17 00:00
업데이트 2010-02-17 11:4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고령화가 진행되면서 오로지 자식들 키우는 데만 열중하던 부모님 세대의 치아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어머니들은 출산을 하고 난 뒤 제대로 산후관리를 받지 못해 나이가 들수록 치아에 염증이 생기거나 심지어 줄줄이 빠져버리는 경우도 많다. 

이미지 확대
부모님들이 치아 때문에 고생하는 것을 보면 자식들 입장에서야 당장 치료를 받게 해드리고 싶지만, 만약 전체적으로 치아를 상실했을 경우 총 24개에 달하는 치아에 임플란트 시술을 하면 경제적으로 부담이 상당할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틀니를 사용하자니 앞으로 2~30년은 노후를 즐기실 부모님들께 불편함을 안겨드리는 것 같아 마음이 편하지 않다. 

 이처럼 틀니와 임플란트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시술이 바로 임플란트 틀니다. 임플란트 틀니란 잇몸 사이에 틀니를 고정할 보철물을 삽입한 뒤 임플란트 2∼6개 정도를 식립하고 틀니를 연결하는 방법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은 줄이면서 자연치아의 80~90%의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효과적인 시술이다. 

강남 화이트스타일치과 김준헌 원장은 “임플란트를 심은 후에도 잇몸질환이 생길 수 있으므로 평소 구강상태를 청결히 유지해야 하며, 임플란트 틀니의 경우 1년에 1∼2번 정도 치과에 가서 검진을 받아야 임플란트를 오래도록 쓸 수 있다.”고 당부했다.

 출처 : 강남 화이트스타일치과

※본 콘텐츠는 해당기관의 보도자료임을 밝혀드립니다.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