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나보니 아빠가 억만장자…저커버그 셋째 딸 얻어

태어나보니 아빠가 억만장자…저커버그 셋째 딸 얻어

신진호 기자
신진호 기자
입력 2023-03-27 09:26
업데이트 2023-03-27 09:3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 셋째 딸 얻어.  저커버그 인스타그램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 셋째 딸 얻어.
저커버그 인스타그램
마크 저커버그 메타(옛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가 셋째 딸을 공개했다.

저커버그는 지난 24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갓 태어난 딸과 눈을 맞추며 행복해하는 사진을 올렸다.

셋째 딸의 이름은 아우렐리아(Aurelia) 챈 저커버그로, 저커버그는 딸을 향해 “아우렐리아, 세상에 온 걸 환영해! 너는 참으로 작은 축복이구나”라고 적었다.

저커버그는 2003년 하버드대 캠퍼스 커플로 만난 챈과 2012년 5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2년 동안 세 번의 유산을 겪은 뒤 2015년 12월 첫딸 맥스를, 2017년 8월에 둘째 딸 어거스트를 낳았다.
이미지 확대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가 2023년 3월 24일 셋째 딸 출생을 전했다. 사진은 부인 챈이 셋째 딸을 안은 모습.  저커버그 인스타그램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가 2023년 3월 24일 셋째 딸 출생을 전했다. 사진은 부인 챈이 셋째 딸을 안은 모습.
저커버그 인스타그램
맥스가 태어날 당시 저커버그 부부는 ‘챈 저커버그 이니셔티브’ 재단을 설립해 보유한 페이스북 지분의 99%를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살아 있을 때’ 기부하기로 한 것이라 기부 시점의 액수는 알 수 없으나 이는 당시 시가로 따졌을 때 450억 달러(약 52조 2720억원)다.

한편 지난해 9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하는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저커버그의 재산은 지난해 들어 702억 달러(약 98조원) 감소한 553억 달러(76조 8000억원)를 기록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는 세계 최대의 소셜미디어 기업 메타 주가가 급락하면서 저커버그의 보유 지분 평가액이 동반 추락한 것이다. 저커버그 재산은 2022년 초와 비교해 55.9% 감소했고, 재산 순위는 6위에서 20위로 미끄러졌다.
신진호 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는 입장을,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를 통해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