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못 하게 했다고… 13세 촉법소년, 키워준 고모 살해했다

게임 못 하게 했다고… 13세 촉법소년, 키워준 고모 살해했다

곽소영 기자
곽소영 기자
입력 2023-03-28 00:11
업데이트 2023-03-28 06:1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부친 숨진 후 조부·고모와 살아
이웃주민 “해당 소년 발달장애”
촉법소년 해당 불구속 상태 수사

촉법소년인 10대 조카가 ‘게임을 하지 못하게 한다’는 이유로 자신의 40대 고모를 흉기로 찔러 사망하게 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27일 오후 7시 30분쯤 서울 용산구 청파동에 있는 한 빌라에서 A(13)군을 살인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중학교 1학년인 A군은 자신과 함께 살던 고모 B씨가 게임을 하지 못하게 한다는 이유로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후 A군의 할아버지가 피해자 B씨를 발견하고 삼촌에게 연락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이웃에 따르면 A군의 아버지는 수년 전 갑작스럽게 사망했고 피해자인 고모 B씨가 A군의 할아버지와 함께 거주하며 A군 형제를 돌본 것으로 전해졌다. 한 주민은 A군 형제가 발달장애가 있다고 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2010년 12월생으로 만 14세 미만인 형사미성년자(촉법소년)에 해당해 체포 상태를 해제한 불구속 상태에서 수사를 이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곽소영 기자
2023-03-28 9면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는 입장을,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를 통해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