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부고]송인상 전 재무장관 부인 최연순씨

[부고]송인상 전 재무장관 부인 최연순씨

입력 2010-02-17 00:00
업데이트 2010-02-17 00:5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송인상(96) 한국능률협회 명예회장의 부인이자 조석래(효성그룹 회장)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의 장모인 최연순 여사가 16일 오전 6시50분 별세했다. 96세.

이미지 확대
고인은 경성여고보와 서울사범대 전신인 경성사범학교를 졸업했다. 1937년 송 명예회장과 결혼한 후 1남 4녀를 두었다. 재무부 장관, 수출입은행 초대 은행장, 동양나이론 회장, 한국능률협회장 등을 역임한 남편을 내조했다.

월전 장우성 화백과 심경 박세원, 성재 김태석 선생을 사사해 국전 동양화와 서예 부문을 수상했다.

유족으로는 아들 동진(LEI㈜ 사장)씨, 딸 원자·길자·광자·진주씨가 있다.

사위는 상공부 장관을 지낸 이봉서 단암산업 회장, 신명수 전 신동방 회장, 조석래 전경련 회장, 재미사업가 주관엽씨이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으로 발인은 18일 오전 8시. (02)2072-2010.

안동환기자 ipsofacto@seoul.co.kr

2010-02-17 29면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