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 김성규 北 노동당 군사부장

[부고] 김성규 北 노동당 군사부장

입력 2010-08-27 00:00
업데이트 2010-08-27 00:3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김성규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장이 24일 폐암으로 사망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이 26일 보도했다.

북 조선중앙방송에 따르면 당 중앙위원회와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는 부고를 통해 “당 중앙위 부장인 김성규 동지가 불치의 병(폐암)으로 24일 77살의 일기로 서거했다.”면서 “김성규 동지는 최근년간 당 중앙위의 책임적인 위치에서 전인민적, 전국가적 방위 체계를 튼튼히 세우기 위해 온갖 지혜와 정렬을 다 바쳤다.”고 평가했다.

그는 1990년 당 중앙위 후보위원과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에 오른 뒤 1994년 8군단장을 거쳐 1997년 대장으로 진급했다. 지난해 1월 당 중앙위 부장이 된 뒤 ‘군사부장’ 역할을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김미경기자 chaplin7@seoul.co.kr

2010-08-27 27면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