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위, 이재오 청문보고서 여야 합의 채택

운영위, 이재오 청문보고서 여야 합의 채택

입력 2010-08-27 00:00
업데이트 2010-08-27 13:1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국회 운영위원회는 27일 이재오 특임장관 내정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운영위는 이날 낮 전체회의를 열어 여야 합의로 청문보고서 채택 안건을 통과시켰다.

 운영위는 보고서에서 이 내정자의 대우조선해양 사장 연임로비 의혹,도시철도공사 전동차 제작 조례개정과 관련한 서울시 의회 압력행사 의혹 등에 대해 “관련 증인을 신문한 결과 지위를 남용해 부당한 압력을 행사했다고 의심할만한 구체적이고 명백한 정황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운영위는 또 “다양한 주요 현안에 관한 답변을 볼 때 내정자는 대통령을 보좌해 주요 정책 과제가 원만하고 효과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다만 ‘PD수첩’ 방영금지 압력,미네르바 구속사건 등 중요 사안에 대해 정확하게 파악하고 있지 못하다는 지적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