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홍준표 “내가 이준석 신당 지지?… 음해”

홍준표 “내가 이준석 신당 지지?… 음해”

문경근 기자
문경근 기자
입력 2023-11-09 13:58
업데이트 2023-11-09 14:0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홍준표(왼쪽) 대구시장과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대표. 국회사진기자단.
홍준표(왼쪽) 대구시장과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대표. 국회사진기자단.
홍준표 대구시장은 9일 “이준석 신당 출현하면 내가 이준석 신당 민다? 음해”라고 했다.

홍준표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나는 지난 30여년간 이 당을 단 한 발짝이라도 벗어난 적 없다. 황교안 때는 내가 나간 게 아니라 황교안에게 일시 쫓겨난 것일 뿐, 당이 내게 해준 게 없어도 나는 당을 단 한 번도 배신한 적 없다”고 했다.

이어 “그간 10여 차례 선거에서도 당의 힘을 빌려 선거한 게 아니라, 오로지 내 힘으로 했다”며 “조선일보는 소설 그만 썼으면 한다. 듣보잡들 취재해서 쓴 그런 터무니 없는 음해성 기사는 그만 내려라.”라고 했다.

이날 조선일보는 여권 인사의 말을 인용해 홍 시장이 ‘이준석 신당’에 친윤(친윤석열)계 정리 역할을 맡길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홍 시장은 “조선일보다운 예측 기사”라며 반박했다.

문경근 기자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