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中 정상회담, 왜 언급 안 할까

北中 정상회담, 왜 언급 안 할까

입력 2010-05-07 00:00
업데이트 2010-05-07 11:2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북한 매체들이 7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중국 방문을 확인 보도하면서 베이징 방문 및 후진타오(胡錦濤) 국가주석과의 정상회담에 대해서는 한 줄도 언급하지 않아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북한 매체들은 이날 김 위원장이 랴오닝성 다롄(大連)시와 톈진(天津)시를 방문해 항구와 기업 등 현지 산업시설을 둘러본 소식을 비교적 상세히 전했지만 정작 더 중요한 후진타오(胡錦濤) 국가주석과의 정상회담에 대해서는 일절 보도하지 않았다.

 방중 일정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정상회담 소식을 빠뜨린 극히 이례적인 보도 행태에 대해 일부 전문가들은 천안함 사건을 둘러싼 한국,미국,중국 사이의 미묘한 기류를 의식한 게 아니냐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김 위원장의 방중 기간 한국과 미국이 공개적으로 “천안함 사건의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6자회담 재개는 없다.”는 입장을 강조한 상황에서 북한이 먼저 6자회담 복귀 검토 등 한반도 정세와 관련한 메시지를 내놓기가 부담스러울 수 있다는 것이다.

 장용석 평화문제연구소 연구실장은 “6자회담과 천안함 문제는 북한으로서 굉장히 부담스러운 의제”라면서 “후 주석과 회담을 했어도 크게 진전된 내용이 없을 수 있고 설사 진전이 있었어도 굳이 대외적으로 얘기할 필요가 없다는 측면에서 일부러 뺀 것이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장 실장은 또 “6자회담 재개 문제만 놓고 본다면 지금 북한이 복귀 입장을 내놓는다고 해도 한국과 미국이 받아줄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면서 “김정일 위원장 처지에서는 구걸하는 듯한 건 안 하겠다는 뜻일 것”이라고 부연했다.

 북한이 경협 문제를 제외한 나머지 현안과 관련한 발표를 중국 측에 일임했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북한은 자신들이 주안점을 두는 경협과 해외투자 유치 의지를 집중적으로 드러낼 수 있는 동북지역 시찰을 부각하고 북핵문제 등 나머지 현안에 대해서는 북한 측이 곧 자세한 입장을 내놓을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북한대학원대학교 양무진 교수는 “북한도 후진타오 주석의 초청에 의한 방중임을 명기했는데 양국 정상 회담이 있었다는 건 명백한 것”이라며 “강석주 외무성 부상이 수행한 것으로 봐서는 우리가 관심을 갖는 북핵문제,6자회담,천안함 사건 등 한반도 문제도 논의됐다고 봐야 한다”고 말했다.

  북한 언론들이 이번 중국 방문을 ‘동북지역 방문‘으로 규정하고 다롄과 톈진 경제 시찰에 초점을 맞춘 것은 북한이 올해 들어 주력해온 외자유치 노력과 연관이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양 교수는 “북한이 방중 성과를 동북3성 방문에 맞춘 것은 자신들의 관심 사항이 경협과 투자유치라는 시그널을 바깥 세계에 강하게 보낸 것”이라고 해석했다.

  일각에서는 전날 오후 특별열차편으로 베이징을 떠난 김 위원장이 아직 북중 국경인 단둥을 통과해 귀국한 사실이 확인되지 않아, 후 주석과의 회담 내용 등에 대한 보도가 차후 중국쪽에서 나올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동국대 북한학과 김용현 교수는 “김 위원장의 방중이 막 끝난 상황이라 북한이 우선 동북지역 방문 정도를 먼저 얘기하고 시차를 두고 나머지 내용을 발표할 가능성도 있다.”며 “만약 공식 발표가 없다면 향후 북중이 내놓는 실무적 조치를 통해 다른 논의 내용을 유추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 교수는 “북중 정상이 6자회담 논의를 했다고 하더라도 미국과 조율이 된 다음에 공개될 가능성이 크다.”며 “따라서 아직 6자회담 문제 등 다른 현안들이 북한 방송을 통해 공개적으로 나오는 건 시기상조로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美대선 당신의 예측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민주당 후보 사퇴로 미 대선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로 유력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대결구도가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만약 해리스 부통령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다면 트럼프와 해리스 중 누가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도널드 트럼프
카멀라 해리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