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지지율 37.2%… 수도권·3040서 반등

윤 대통령 지지율 37.2%… 수도권·3040서 반등

류재민 기자
류재민 기자
입력 2024-01-01 10:29
업데이트 2024-01-01 10:2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윤석열 대통령. 홍윤기 기자
윤석열 대통령. 홍윤기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소폭 올랐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지난달 26~29일 전국 18세 이상 200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도는 직전 조사보다 0.9%포인트 오른 37.2%로 집계됐다. 앞서 2주간 윤 대통령 지지도는 36.3%였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1.2%포인트 내린 59.6%였다. ‘잘 모름’은 0.3%포인트 오른 3.2%였다. 권역별로 보면 국정 수행 지지도는 인천·경기에서 6.4%포인트 서울에서 3.3%포인트 올랐고 대전·세종·충청에서 7.6%포인트, 부산·울산·경남에서 5.1%포인트, 광주·전라에서 2.4%포인트 하락했다. 연령대별로는 40대 7.0%포인트, 30대 3.9%포인트 상승했고 50대 2.9%포인트, 70대 이상 1.8%포인트, 60대 1.0%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수층에서는 1.4%포인트, 중도층에서는 1.2%포인트 상승했다.

이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다.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고 응답률은 3.0%다.

지난달 28~2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006명을 대상으로 정당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은 직전 조사 대비 0.9%포인트 하락한 38.1%, 더불어민주당은 2.0%포인트 오른 43.6%로 집계됐다.

국민의힘은 광주·전라 3.3%포인트, 70대 이상 4.7%포인트, 40대 8.7%포인트 상승했다. 반면 대전·세종·충청 9.8%포인트, 서울 4.5%포인트, 대구·경북 3.7%포인트, 여성 2.2%포인트, 20대 10.1%포인트, 60대 7.8%포인트, 진보층 2.7%포인트 하락세를 보였다.

더불어민주당은 대전·세종·충청 9.7%포인트, 대구·경북 7.8%포인트, 인천·경기 3.8%포인트, 여성 2.3%포인트, 20대 6.8%포인트, 60대 4.7%포인트, 50대 4.6%포인트, 진보층 3.3%포인트 상승세가 나타났다. 부산·울산·경남에서 5.1%포인트, 40대 조사에서 3.3%포인트 하락했다.

정의당은 1.5%포인트 낮아진 1.6%, 진보당은 0.3%포인트 높아진 1.2%를 기록했다. 무당층은 0.2%포인트 오른 11.2%였다. 정당 지지도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고 응답률은 2.9%다.
류재민 기자
많이 본 뉴스
공무원 인기 시들해진 까닭은? 
한때 ‘신의 직장’이라는 말까지 나왔던 공무원의 인기가 식어가고 있습니다. 올해 9급 공채 경쟁률은 21.8대1로 3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공무원 인기가 하락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낮은 임금
경직된 조직 문화
민원인 횡포
높은 업무 강도
미흡한 성과 보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