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층 둘째자녀 교육비 3월부터 지원 확대

서민층 둘째자녀 교육비 3월부터 지원 확대

입력 2010-01-30 00:00
업데이트 2010-01-30 00:4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오는 3월부터 만 0~4세인 둘째 자녀 이상에 대한 보육료와 유치원비 지원이 확대된다.

단, 국공립 어린이집이나 유치원비에 맞춰 지급되기 때문에 국공립보다 비싼 사설 유치원에 보내면 차액을 추가로 내야 한다.

29일 기획재정부와 보건복지가족부에 따르면 정부는 출산 장려 정책의 하나로 3월1일부터 소득 하위 70% 이하 계층의 둘째 아이 이상에 대해 무상 보육과 교육을 확대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소득 하위 60% 이하로 자녀 둘 이상이 모두 보육시설이나 유치원에 다닐 때만 지원했으나 소득 하위 70% 이하로 둘째 아이 이상으로 지원 대상을 넓힌 것이다. 올해에만 10만 3000여명이 지원을 받는다.

정서린기자 rin@seoul.co.kr

2010-01-30 13면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