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한서대 헬기학과 첫 졸업생 배출

한서대 헬기학과 첫 졸업생 배출

입력 2010-03-01 00:00
업데이트 2010-03-01 00:3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일반대학으로는 국내에서 유일한 충남 한서대 헬리콥터조종학과가 첫 졸업생을 배출했다. 28일 한서대에 따르면 이 학과 4학년생 10명이 지난 23일 학위수여식에서 학사학위를 받고 전원이 육군과 공군 학사장교로 군복무를 시작한다. 이들은 육군과 공군 장교후보생으로 다음달부터 3개월간 장교훈련을 마친 뒤 곧바로 소위로 임관해 10년간 조종사로 군복무를 하게 된다.

이미지 확대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헬리콥터조종학과를 둔 충남 한서대가 첫 졸업생을 배출했다. 헬기 조종사가 될 이 학교 첫 졸업생들이 28일 헬기 앞에서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며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서산 연합뉴스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헬리콥터조종학과를 둔 충남 한서대가 첫 졸업생을 배출했다. 헬기 조종사가 될 이 학교 첫 졸업생들이 28일 헬기 앞에서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며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서산 연합뉴스
한서대가 항공학부 헬리콥터조종학과를 처음 개설하고 10명의 신입생을 선발한 것은 지난 2006년. 이들은 입학 당시부터 이미 육군과 공군의 헬리콥터 조종사 요원으로 충원한다는 조건으로 실습비를 포함한 장학금을 받으며 대학생활을 보냈다.

이들은 1, 2학년 때는 항공우주학과 항공산업론, 헬리콥터비행원리 및 영어 등 항공 관련 교양과정을, 3, 4학년 때는 헬리콥터 운용론 등 이론과 회전익 항공기 설계와 정비, 100시간 이상의 다단계 비행훈련을 거쳐 자가용조종사 자격증을 취득했다.

육군과 공군이 이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면서 미리 충원을 약속한 것은 훈련된 헬리콥터 조종사 확보에 그만큼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각 군의 헬리콥터 조종사는 대학 졸업자들이나 사관학교에서 조종사로 선발된 인원을 대상으로 1년여의 기본훈련을 거쳐 충원됐으나 헬리콥터학과 졸업생의 경우 이미 자가용조종사 자격증을 취득해 기종 전환교육만 받으면 곧바로 실무에 투입할 수 있다.

헬리콥터 조종사 양성이라는 새로운 교육과정이 산업계와 군에 알려지면서 신입생 지원자가 늘어나고 경쟁률도 높아졌으며 학과 정원도 25명으로 늘었다. 여학생 지원자도 매년 늘어 현재 학년별로 1~3명이 있다.

최연철 학과장은 “제자들이 군과 산업계 등 각계에서 헬리콥터 조종사로서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 이천열기자 sky@seoul.co.kr
2010-03-01 25면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