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버이날 앞둔 대학생들 “최고 효도는 취업”

어버이날 앞둔 대학생들 “최고 효도는 취업”

입력 2010-05-07 00:00
업데이트 2010-05-07 10:2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대학생이 생각하는 최고의 효도는 하루빨리 좋은 곳에 취업하는 것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아르바이트 전문 구직 포탈 알바몬은 최근 대학생 85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자신이 부모님께 할 수 있는 최고의 효도로 34.5%가 ‘좋은 곳에 빨리 취업하는 것’을 꼽았다고 7일 밝혔다.

 그다음으로는 ‘최대한 내 걱정을 시켜 드리지 않는 것’(20.4%)과 ‘많은 대화로 부모님을 이해하는 것’(14.3%),‘부모님과 많은 시간을 보내는 것’(9.9%),‘건강한 것’(8.8%),‘학비 부담을 덜어드리는 것’(5.6%) 등이 있었다.

 한편,대학생들이 가장 불효한다고 느낀 순간(복수응답)으로는 ‘부모님이 늙어 보일 때’가 22.1%로 가장 많았고,‘자식 걱정을 할 때’(18.4%),‘등록금 낼 때’(9.0%),‘지인의 취업 소식이 들려올 때’(8.3%) 등도 있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