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1급 카툰작가 지현곤씨 작품 잇따라 교과서에

장애1급 카툰작가 지현곤씨 작품 잇따라 교과서에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00:4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장애인 카툰 작가 지현곤(49)씨의 작품이 교과서에 잇따라 실린다.

이미지 확대
지현곤씨
지현곤씨
서울시는 26일 중증장애 1급인 지씨의 미디어를 풍자하는 작품 ‘TV 리모컨’이 내년에 나오는 금성출판사 중학교 2학년 국어 교과서에 실려 토론을 이끌어 내는 예시로 활용되고, ‘노아의 방주-TV 속의 동물들’도 지학사의 중2 국어 교과서에 담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작품 ‘노아의 방주-무기 반입 금지’가 중앙교육진흥연구소 발간 중학교 미술 교과서에 만화와 카툰을 설명하는 사례로 수록됐다.

지씨는 일곱살 때 척추 결핵을 앓아 하반신 마비로 다리를 쓸 수 없게 된 이래 대부분의 시간을 좁은 방에서 누워 지냈다.

지씨는 “40년간 방안에 갇혔던 내가 그린 그림이 교과서에 실린다는 게 뿌듯하고, 비현실적이기까지 하다.”면서 “도와준 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이 생기는 만큼 다른 사람에게 고마운 존재가 되고 싶다.”고 화답했다.

송한수기자 onekor@seoul.co.kr

2010-05-27 29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美대선 당신의 예측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민주당 후보 사퇴로 미 대선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로 유력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대결구도가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만약 해리스 부통령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다면 트럼프와 해리스 중 누가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도널드 트럼프
카멀라 해리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