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드스탁 아버지’ 콘펠드 28일 내한

‘우드스탁 아버지’ 콘펠드 28일 내한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00:4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1969년 미국에서 열린 전설적인 록 페스티벌 ‘우드스탁’을 기획한 아티 콘펠드(67)가 28일 내한한다고 우드스탁코리아가 26일 밝혔다. 콘펠드는 8월6~8일 경기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열릴 예정인 ‘아티 콘펠드와 함께하는 3일간의 평화와 음악, 우드스탁의 정신’의 구체적인 내용을 밝힐 예정이다.

홍지민기자 icarus@seoul.co.kr

2010-05-27 29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