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산 새우튀김에 비브리오균…판매금지

태국산 새우튀김에 비브리오균…판매금지

입력 2010-05-27 00:00
업데이트 2010-05-27 16:3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수입·통관단계 검사에서 태국산 냉동식품인 ‘크런치 새우튀김’(Crunch Shrimp)에서 비브리오 패혈증균이 검출됐다고 27일 밝혔다.

 식약청은 해당 제품을 반송조치하고 기존 수입·유통 중인 제품을 잠정적으로 유통·판매를 금지한다고 말했다.

 판매금지 대상은 태국업체 ‘아시아퍼시픽’(ASIA PACIFIC)이 제조하고 ㈜티에이치앤티가 올해 3월10일 수입한 124kg으로 유통기한은 2012년 2월22일이다.

 이 제품들은 주로 우동전문 프랜차이즈점 등에서 유통됐다.

 식약청은 해당 제품의 안전성이 확인될 때까지 취급·판매점이나 소비자는 유통·판매나 사용하지 말고 수입업체나 구입처에 반품해달라고 당부했다.

 비브리오 패혈증균은 오염된 해수,게,굴 등 어패류를 생식하거나 피부 상처를 통해 감염돼 발열,구토,설사,패혈증을 일으키는 병원성 미생물이며 열에 약해 100℃에서 1~2분 가열하면 죽는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美대선 당신의 예측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민주당 후보 사퇴로 미 대선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로 유력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의 대결구도가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만약 해리스 부통령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다면 트럼프와 해리스 중 누가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도널드 트럼프
카멀라 해리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