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담배 살 돈 달라’…사회복지공무원에게 음주 욕설, 폭행도

‘담배 살 돈 달라’…사회복지공무원에게 음주 욕설, 폭행도

입력 2016-04-03 13:09
업데이트 2016-04-03 13:0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대전중부경찰서는 3일 술에 취해 주민센터에서 사회복지직 공무원을 상습적으로 괴롭혀 온 혐의(관공서 주취 소란 등)로 임모(54)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임씨는 지난달 26일 오후 대전 중구 한 주민센터를 술에 취해 찾아가 사회복지담당 공무원 A씨에게 ‘담배 사게 돈 달라, 휴대전화를 사 달라’며 욕설을 퍼붓고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임씨는 같은 달 23일에도 술에 취해 주민센터를 찾은 뒤 그곳에 있던 민원인에게 욕설하며 행패를 부리고, 사회복지직 공무원에게 ‘어린 게 싹수도 없다’며 얼굴을 2차례 폭행하는 등 상습적으로 관공서에서 소란을 피운 것으로 드러났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