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여름 휴가철 인터넷 사기 주의보…경찰, 집중단속

여름 휴가철 인터넷 사기 주의보…경찰, 집중단속

홍인기 기자
홍인기 기자
입력 2019-07-07 14:03
업데이트 2019-07-07 14:0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여름 휴가철을 맞아 휴가용품이나 여행상품을 미끼로 한 사기가 기승을 부리자 경찰이 집중단속에 나선다.

경찰청은 오는 8일부터 내달 31일까지 ‘인터넷 사기 단속강화 기간’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중점 단속 대상은 숙박권 등 여행상품이나 물놀이용품 등 휴가용품 판매 빙자 사기다. 사기에 이용되는 대포통장 매매도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특히 전국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한 사건은 계좌 개설지나 명의자 주소 등을 살핀 뒤 ‘책임수사관서’를 지정해 수사를 맡기기로 했다.

다수의 피해자가 생기는 쇼핑몰 사기는 지방청 사이버수사대가 직접 수사에 나설 방침이다. 또 피해 예방을 위해 사기 목적으로 만들어진 사이트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폐쇄 또는 차단 심의를 요청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 예방을 위해 거래 전 ‘사이버캅’ 모바일 앱에서 판매자의 전화번호,계좌번호에 대해 신고 이력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며 직거래 또는 ‘안전거래사이트’ 이용을 당부했다.

홍인기 ik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