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서울 목동 아파트 단지 정전…“복구 중”

[속보] 서울 목동 아파트 단지 정전…“복구 중”

강주리 기자
강주리 기자
입력 2019-07-07 23:22
업데이트 2019-07-07 23:2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7일 오후 9시 45분쯤 서울 양천구 목동 아파트 단지 일대에서 정전이 발생했다.

서울 양천소방서는 한국전력공사와 합동으로 현장에서 전력 복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력 공급이 끊긴 가구 수와 정전 원인 등도 파악하고 있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는 입장을,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를 통해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