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현대중공업 노조 임금협상 관련 파업 찬반투표

현대중공업 노조 임금협상 관련 파업 찬반투표

박정훈 기자
박정훈 기자
입력 2019-07-15 14:31
업데이트 2019-07-15 14:3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현대중공업 노조가 올해 임금협상 교섭과 관련해 15일부터 17일까지 파업 찬반투표를 한다.

노조는 이날 오전 6시 30분부터 전체 조합원(1만명가량)을 대상으로 울산 본사와 서울사무소 등에서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시작했다. 이번 투표는 오는 17일 오후 1시 30분까지 이어진다.

노사는 지난 5월 2일 상견례 이후 사측 위원 대표성 문제를 놓고 이견을 보여 두 달 넘게 교섭을 진행하지 못하고 있다. 노조는 사측 교섭 대표가 전무급으로 자격 미달이라고 주장하며 교체를 요구해왔다. 사측은 이전에도 전무급이 교섭 대표를 맡은 사례가 있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노조는 올해 임금협상과 관련해 기본급 12만 3526원(호봉승급분 별도) 인상, 성과급 최소 250% 보장 등을 요구한 상태다. 이와 별도로 회사 법인분할 주주총회 저지와 무효를 주장하며 지난 5월 15일부터 수시로 전면파업과 부분파업을 해왔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