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속보]백원우 휘하 근무 행정관 숨진 채 발견

[속보]백원우 휘하 근무 행정관 숨진 채 발견

오달란 기자
오달란 기자
입력 2019-12-01 18:41
업데이트 2019-12-01 18:5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휘하에서 근무한 검찰 출신 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이 1일 숨진 채 발견됐다.

A행정관은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A행정관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울산지방경찰청이 김기현 전 울산시장 주변의 비위 혐의를 수사한 일과 관련해 불거진 ‘청와대 하명 수사 의혹’에 연루됐다고 지목된 인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