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속보] 우한 입국 조사 대상자 50여명 연락 두절

[속보] 우한 입국 조사 대상자 50여명 연락 두절

곽혜진 기자
입력 2020-02-01 14:44
업데이트 2020-02-01 15:2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 예방에 집중하는 가운데 30일 오후 인천시 동구 인천의료원 음압치료 병실에서 감염 예방 복장을 착용한 의료원 관계자와 시설 점검자들이 병실 내부를 이동하고 있다. 2020.1.30 연합뉴스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 예방에 집중하는 가운데 30일 오후 인천시 동구 인천의료원 음압치료 병실에서 감염 예방 복장을 착용한 의료원 관계자와 시설 점검자들이 병실 내부를 이동하고 있다. 2020.1.30 연합뉴스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입국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전수조사 대상자 2991명 중 내국인 50여 명이 아직 연락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정부는 지난 1월 13일부터 26일까지 중국 우한시에서 입국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벌이고 있다. 대상자는 총 2991명(내국인 1160명·외국인 1831명)이다.

곽혜진 기자 demian@seoul.co.kr



많이 본 뉴스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