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24 봄빛 동행축제’ 연계 소비진작 할인 이벤트

울산시, ‘2024 봄빛 동행축제’ 연계 소비진작 할인 이벤트

박정훈 기자
박정훈 기자
입력 2024-05-01 13:34
업데이트 2024-05-01 13:3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울산시청.
울산시청.
울산시는 중소벤처기업부의 ‘2024 봄빛 동행축제’에 맞춰 1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울산몰과 울산페달에서 소비진작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4 봄빛 동행축제는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 판매를 지원하기 위한 내수 진작 행사다.

온라인 상점인 ‘울산몰’에서는 이 기간에 3만원 이상 구매 때 20% 할인권(최대 2만 5000원) 1200장, 1만 5000원 이상 구매 때 15% 할인권(최대 2만원) 650장을 모든 회원에게 제공한다. 7일부터 11일까지 5일 동안은 매일 1개 상품을 최대 30개씩 반값에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배달·픽업 서비스 ‘울산페달’에서는 2만 5000원 이상 주문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950명에게 5000원 할인을 제공한다.

이벤트 홍보나 구매 후기를 소셜미디어(SNS)에 올린 뒤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울산페이 1만원(20명)과 5만원(1명)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한다.

울산 박정훈 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