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브랜드파워 지방은행’ 7년 연속 1위

광주은행 ‘브랜드파워 지방은행’ 7년 연속 1위

서미애 기자
서미애 기자
입력 2024-05-24 12:22
업데이트 2024-05-24 12:2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신뢰성·이용 편리성·선호도 긍정 평가

이미지 확대
광주은행은 23일 본점에서 고병일 은행장, 박만 노조 위원장, 이립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상무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증식을 가졌다.
광주은행은 23일 본점에서 고병일 은행장, 박만 노조 위원장, 이립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상무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증식을 가졌다.
광주은행이 7년 연속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지방은행 부문 1위에 선정됐다.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개발한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는 소비생활을 대표하는 각 산업의 제품 및 서비스, 기업의 브랜드 경쟁력을 측정하는 브랜드 평가제다.

서울과 6대 광역시 1만2000여 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1대1 면접조사로 이뤄졌다.

광주은행은 23일 본점에서 고병일 은행장, 박만 노조 위원장, 이립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상무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증식을 가졌다.

2016년부터 조사된 지방은행 부문에서 광주은행은 신뢰성, 이용편리성, 소셜긍정도 등 로열티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2018년부터 7년 연속 지방은행 부문 1위로 선정됐다.

광주은행은 매년 당기순이익의 10% 이상을 지역사회에 환원해 오고 있으며,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나눔봉사의 아름다운 기업문화를 확산시켜 나가고 있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사회 문제에 공감하며, 지역민이 필요할 때 유용하게 쓰일 수 있도록 적시에 발빠른 금융지원을 해온 점이 인정을 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역과 동반성장하고 지속가능한 경쟁력 있는 브랜드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 서미애 기자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