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밤마다 열리는 ‘광주 대인예술야시장’ 25일 개장

토요일 밤마다 열리는 ‘광주 대인예술야시장’ 25일 개장

홍행기 기자
홍행기 기자
입력 2024-05-24 22:12
업데이트 2024-05-24 22:1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오는 11월9일까지 토요일 밤 총 12차례 운영
별별 예술 체험·이색 먹거리·문화공연 등 풍성

이미지 확대
25일부터 시작하는 ‘광주 대인예술야시장’ 개막을 알리는 포스터. 광주광역시 제공
25일부터 시작하는 ‘광주 대인예술야시장’ 개막을 알리는 포스터. 광주광역시 제공
호남 대표 야시장으로 거듭나고 있는 대인예술야시장이 25일 토요일 밤 올 시즌을 시작한다.

광주시는 대인예술야시장이 25일부터 11월 9일까지, 토요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총 12차례 문을 열고 ▲예술을 더하다 ▲시장을 더하다 ▲기술을 더하다 등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예술을 더하다’ 프로그램은 대인예술야시장의 대표 콘텐츠다.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 전시, 나도 예술가가 되는 체험형 예술활동인 핸드페인팅, 도예·물레, 샴푸바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한 주의 피로를 날려 줄 밤마실 프로젝트 ‘시장을 더하다’는 세대를 아우르는 문화공연을 선사한다. 25일에는 더 클래즈 프로젝트, 버블타이거, 다시소, 유의동, DJ준디, 드리머스 공연팀이 출연해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펼친다.

또 야시장에서는 토시살 스테이크, 하이볼, 멕시칸 치킨랩, 보쌈홍어삼합, 육전과 떡갈비, 돼지국밥, 수제강정오란다 등 다채로운 음식이 준비돼 시민들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기술을 더하다’는 나이트마켓앱을 통해 예술야시장프로그램, 대인예술시장 연계투어 프로그램 등 문화체험 관광형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김요성 문화체육실장은 “대인예술야시장은 전국 야시장 최초로 문화체육관광부의 ‘로컬 100 지역문화매력 관광형 야시장’으로 지난해 선정되는 등 호남을 대표하는 관광마켓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다양한 먹거리와 다채로운 즐길거리가 가득한 대인예술야시장을 찾아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2024 대인예술야시장 시즌1’은 25일 1회 차를 시작으로 2회 차는 6월 15일, 3회 차는 6월 22일 운영된다.
광주 홍행기 기자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