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마시고 남친과 말다툼 한 뒤 오피스텔서 투신한 20대

술마시고 남친과 말다툼 한 뒤 오피스텔서 투신한 20대

강동삼 기자
강동삼 기자
입력 2024-01-21 18:37
업데이트 2024-01-21 18:3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서울신문DB
서울신문DB
20대 여성이 제주시내 한 오피스텔 14층 난간 밖으로 투신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제주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0시 30분쯤 제주시 한 오피스텔 14층에서 20대 여성 A씨가 추락했다.

당시 A씨는 “남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112에 신고했으며 경찰이 현장에 출동한 이후에 투신하는 일이 벌어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남자 친구랑 술 마시다가 말다툼을 한 건으로 파악했다. A씨는 평소에도 술마시면 남자친구와 자주 다툰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직전 엄마와 통화하던 A씨는 현장에 도착한 여경에게 엄마와 통화 좀 해달라고 부탁했으며 여경이 엄마와 통화하는 틈을 이용해 갑자기 난간에서 뛰어 내렸다.

경찰이 출동했을 때 이미 주거지 밖에 있던 A씨 남자친구는 “A씨와 다툰 것은 맞지만, 폭행한 적은 없다. 너무 흥분한 상태라 밖에 나와 있었다”고 진술했다.여경과 통화하던 A씨의 엄마도 충격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경찰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A씨의 우울증세 등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주 강동삼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